'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하는 개그맨 박성광의 매니저 임송이 수습딱지를 뗐다.

18일 방송될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정식사원이 된 박성광의 매니저 모습이 공개된다.

제작진이 방송에 앞서 공개한 사진에는 평소보다 더 기분이 좋아 보이는 박성광 매니저의 모습이 담겼다.

제작진은 "박성광의 인터뷰 스케줄을 위해 이동하는 길에 임송이 박성광에게 '수습 뗐다'고 고백하는 장면"이라고 설명했다.

박성광은 매니저 소식에 축하 인세를 건네며 저녁 식사를 제안했다는 후문이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이영자가 짝사랑하는 셰프 가게를 다시 방문하는 모습도 공개된다.

두 사람은 지난 방송 후일담을 나누며 설렘 가득한 대화를 주고 받았다.

하지만 이영자 매니저가 뜻밖의 방해꾼으로 등장해 시청자에게 웃음을 안길 예정이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5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