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는 12월께 답방할 것이라고 손경식 CJ그룹 회장이 밝혔다.

손경식 회장은 21일(현지시간) 김정은 위원장이 오는 12월께 답방할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손 회장은 문재인 대통령 방북길에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자격으로 동행했다.

손경식 회장은 이날 뉴욕 맨해튼에서 `코리아소사이어티` 연례 만찬에서 기자들을 만나 "김정은 위원장이 12월에 남쪽으로 오겠다고 했다"며 "문 대통령이 초청한 것이고, 날짜는 정해지지 않았지만 12월에 온다고 들었다"고 밝혔다.

손경식 회장은 남북 경제협력사업에 대해서는 "경제협력에 대한 북한의 의지가 매우 강하다는 것을 알게 됐다"면서 대북 협상과 맞물려 경제협력 절차가 진행되지 않겠느냐는 긍정적 전망을 했다.

한편 이날 손경식 회장은 코리아소사이어티가 수여하는 올해의 '밴 플리트 상'을 수상했다.

코리아소사이어티는 콘텐츠사업 전반에 걸쳐 전 세계 한류 열풍을 선도하고 시장 개발에 앞장선 공로로, 이번 밴 플리트 상 수상자로 손 회장을 선정했다.

한미관계에 지대한 공헌을 한 인물이나 단체에 상을 주는 밴 플리트 상은 미8군 사령관으로 한국전쟁에 참여하고 1957년 코리아소사이어티를 창립한 한 제임스 밴 플리트 장군을 기리기 위해 지난 1995년 제정한 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