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유재석(46) 나경은 전 MBC 아나운서(37) 부부가 둘째 아이를 품에 안았다.

유재석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9일 "유재석 아내 나경은이 이날 오전 서울 한 병원에서 여아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이어 "산모와 아기는 모두 건강하며 가족 및 지인들의 많은 축하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유재석 역시 둘째 아이를 얻은 기쁨에 행복해하고 있다"고 출산 후 분위기를 설명했다.

유재석은 소속사를 통해 "앞으로 더욱 책임감을 갖고 가정과 방송에서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득녀 소감을 전달했다.

유재석과 나경은 전 아나운서는 지난 2008년 7월 화촉을 밝혔으며, 2010년 아들 지호 군을 얻었다.

다음은 유재석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개그맨 유재석씨와 관련한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유재석 씨의 아내 나경은 씨가 19일 오전 서울의 한 병원에서 여아를 출산하였습니다.

산모와 아기는 모두 건강하며, 현재 가족 및 지인들의 많은 축하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유재석 씨 역시 둘째 아이를 얻은 기쁨에 행복해하고 있습니다.

유재석 씨는 소속사를 통해 “앞으로 더욱 책임감을 가지고 가정과 방송에서 모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