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모바일 신작 '탈리온'이 일본 애플 앱스토어 매출 순위 12위에 올랐다.

지난 18일 현지에 정식 출시된 지 반나절 만의 일이다.

게임빌은 특히 일본 서비스 직후 빠르게 12위에 진입한 만큼 톱10 도약도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

비교적 늦게 공개되는 구글 플레이 순위도 기대하고 있다.

앞서 '탈리온'은 지난 달 동남아 시장 출시 후 태국 애플 앱스토어 전체 매출 3위에 오른 데 이어 필리핀에서도 구글 플레이 5위에 올랐다.

이와 관련, 게임빌 관계자는 "아직 풀 3D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진출이 활발하지 않은 일본 현지 시장을 빠르게 선점하고 그간 쌓아 왔던 현지 지사 역량을 총동원해 시장을 제패한다는 목표에 한 발 다가섰다"고 각오를 밝혔다.

'탈리온'은 게임빌이 유티플러스와 손잡고 선보인 모바일게임이다.

게임빌은 일본 시장 공략을 위해 게임 서비스명을 '피의 복수'라는 뜻의 스페인어 '벤데타'로 정하고 현지화 작업을 진행했다.

핵심 콘텐츠는 진영 단위 대규모 전투인 진영전(RvR)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