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신인 보이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프리 데뷔 앨범 'Mixtape' 발매를 기념해 첫 하이터치회를 열고 팬들과 만났다.

스트레이 키즈는 2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스타필드 코엑스몰 라이브플라자에서 '프리 데뷔 앨범 <Mixtape> 발매 기념 하이터치회 with 10JAM'을 개최했다.

이날 스트레이 키즈는 정식 데뷔를 앞두고 발매한 앨범 'Mixtape'에 관한 토크와 Q&A 시간을 가지며 팬들과 소통했다. 뿐만 아니라 앨범 'Mixtape' 타이틀곡 '헬리베이터(Hellevator)'의 퍼포먼스를 깜짝 선보이면서 현장을 열광시켰다.

생애 첫 하이터치회를 연 스트레이 키즈는 팬들과 눈맞춤을 하고 수줍게 감사 인사를 건네는 등 환호를 보내준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지니뮤직과 함께 진행한 이번 행사에는 500여 관객이 몰려 성황을 이뤘다.

스트레이 키즈는 2017년 10월 JYP와 Mnet이 선보인 리얼리티 프로그램 '스트레이 키즈'를 통해 선발된 보이그룹으로 방찬, 김우진, 이민호, 서창빈, 황현진, 한지성, 필릭스, 김승민, 양정인 9인의 멤버로 구성됐다.

프리 데뷔 앨범 'Mixtape'에는 스트레이 키즈가 리얼리티 '스트레이 키즈'의 각 미션에서 선보인 자작곡 7트랙이 담겼다. 해당 앨범은 9일 오후 기준 핀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필리핀 등 4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하고, 10일에는 일본 타워레코드의 온라인 데일리 세일즈 차트 정상을 차지해 화제를 모았다.

또한 최근 스트레이 키즈는 미국 빌보드가 선정한 '2018년 주목할 K팝 아티스트 TOP5' 1위에 꼽힌 데 이어 20일 기준 빌보드 월드앨범차트서 정식 데뷔전임에도 불구하고 2위에 올라 올해 K팝에서 주목할 최고 신인임을 증명했다.

빌보드는 "스트레이 키즈는 정식 데뷔 전임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10월 발표한 디지털 싱글 '헬리베이터(Hellevator)'로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TOP10에 오르는 저력을 보였다"고 소개하고, "멤버들의 전도유망한 랩 스타일과 프로듀싱 실력이 돋보인다. 많은 보이그룹이 K팝 시장에 출사표를 던지고 있는 와중에 스트레이 키즈는 신예들의 흐름을 이끌 독보적인 보이그룹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호평해 눈길을 끈 바 있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는 지난 16일부터 네이버 V LIVE, 네이버 TV, 유튜브, 카카오 TV 등 각종 영상 채널을 통해 자체 리얼리티 '제9구역'을 선보이며 팬들과 만나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