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 시황] 코스피, 기관 매수로 2430선 ‘눈앞’ ... 코스닥, 870선 회복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 하루만에 반등에 성공했습니다.
강보합 흐름을 보이던 코스피 지수는 기관의 순매수 확대와 함께 0.6% 오른 2429.65 포인트로 마쳤습니다.
장중 ‘사자’로 돌아선 기관이 하루만에 1144억원을 매수 우위를 기록했고 개인도 73억원을 동반 매수했습니다. 다만 외국인만이 992억원을 순매도했습니다.
코스닥 지수는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 속에 견조하게 상승폭을 이어갔습니다.
870선을 회복하며, 1.29% 오른 875.58 포인트에 마감했습니다.
기관이 1461억원, 외국인이 754억원을 동반 매수한 반면, 개인만이 1979억원을 순매도했습니다.
코스피 대장주 삼성전자는 0.25% 하락한 반면, SK하이닉스는 나흘만에 반등하며 1.85% 상승했습니다.
신차 출시와 함께 현대차를 비롯해 기아차, 만도 등 운수장비 업종이 가장 견조했습니다.
한국콜마는 CJ헬스케에 인수 기대 속에 6.57% 상승으로 마쳤습니다.
코스닥 시장에선 셀트리온헬스케어를 비롯해 신라젠 4.29%, 바이로메드 2.88% 등 일부 제약종목들이 상승했습니다.
한편, 삼성디스플레이의 OLED 진입 소식과 함께 장비와 소재주들, AP시스템, 덕산네오룩스, 에스에프에이 등이 동반 강세로 마쳤습니다.
가상화폐 비트코인과 관련해서는 우리기술투자, SCI평가정보도 4~6% 동반 상승했습니다.
이틀 연속 상승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2.7원 오른 1076.2원에 마쳤습니다.
김민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