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보건소는 지난 22일 보건교육장에서 임산부 35여명을 대상으로 ‘꽃꽂이 태교’ 교실을 운영했다.

이번 꽃꽂이 태교 교실은 플라워 아뜨리에 양화소록 대표를 초빙해 새 생명을 품은 엄마가 생명의 향이 있는 꽃을 만지며 특별한 태교를 했다.

다양한 태교 방법 중 ‘꽃꽂이 태교’는 시각, 후각을 자극해 아름답고 좋은 것만 봐야하는 임산부에게 눈으로 보는 즐거움 뿐 아니라 마음까지 편안하고 즐겁게 만들어 준다.

아울러 섬세한 손동작을 하는 꽃꽂이 태교는 태아의 뇌를 자극해 머리를 좋게 하는 효과가 있고, 꽃 자체가 주는 아름다움이나 향기 등이 더해져 임산부의 마음을 안정시키는데 도움이 된다.

특히, 잔잔한 태교 음악과 따뜻한 차를 곁들인 이번 프로그램은 오감을 만족시키는 태교 교실로 참여한 임산부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프로그램에 참석한 한 임산부는 “예쁘게 핀 꽃을 보고 향기를 맡으니 마음이 편안해지고 기분도 상쾌해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보건소 관계자는 “임산부를 위한 다양하고 의미 있는 프로그램을 많이 운영해, 임산부와 영유아의 건강증진에 이바지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