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전보규 기자] 코스피 지수가 기관과 개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상승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도 오름세를 이어갔다.

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전날보다 0.66포인트(0.03%) 오른 2357.88에 거래를 마쳤다.

5.33포인트(0.23%) 내린 2351.89로 출발한 코스피는 줄곧 약세를 나타냈지만 장 후반 기관의 매수세가 몰리면서 오름세로 장을 마감했다.

기관은 1011억원을 순매수했다.

개인은 104억원 매수우위를 기록했다.

외국인은 1122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철강금속이 2.7% 올랐고 건설업과 증권도 2%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섬유의복과 기계, 운수창고, 서비스업, 종이목재도 1% 이상 올랐다.

통신업과 전기전자, 의약품은 1% 넘게 떨어졌고 보험도 약세를 나타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중에서는 SK하이닉스(000660)가 5.25% 하락했고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4% 가까이 떨어졌다.

삼성전자(005930)와 현대차(005380), LG생활건강(051900), 한국전력(015760), 삼성물산(000830)도 약세였다.

POSCO(005490)와 NAVER(035420), KB금융(105560)은 3% 이상 올랐다.

셀트리온(068270)과 LG화학(051910)도 강세였다.

코스닥 지수는 5.73포인트(0.69%) 오른 836에 거래를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60억원, 14억원 순매수했고 개인은 97억원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 종목 중에서는 신라젠(215600)과 메디톡스(086900), 에이치엘비(028300), 셀트리온제약(068760), 포스코켐텍(003670)이 강세였고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 CJ E&M(130960), 바이로메드(084990), 스튜디오드래곤(253450), 펄어비스(263750)는 약세를 나타냈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9.8원(0.88%) 오른 1117.2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전보규 기자 jbk8801@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