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필리핀의 한 호텔에서 22일(현지시간) 30대 한국인 2명이 추락해 숨지는 일이 발생해 현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외교부에 따르면 필리핀 마닐라 인근 마카타시 내 한 호텔에 투숙하던 우리국민 2명(남, 38·35세)이 추락해 사망한 것을 순찰 중이던 현지 경찰이 발견했다.

경찰이 사망자들을 최초로 발견했을 당시 다른 외상은 없었다.

현지 경찰 관계자는 "현장감식 및 폐쇄회로(CC)TV 확인 결과 외부침입 흔적은 없었다"면서도 "사고사 또는 타살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주 필리핀 한국대사관은 사건을 인지한 즉시 담당영사를 현장에 파견해 사건경위를 파악하는 한편 현지 경찰에 사망경위에 대한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를 요청해놓은 상태다.

서울시 종로구 외교부 청사 전경. 사진/외교부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