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제공박영수 특별검사팀이 18일 오전 10시 직권남용 혐의 등을 받고 있는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

특검팀 대변인 이규철 특검보는 17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우 전 수석은 직권남용 혐의 외에 직무유기 혐의도 받게 될 가능성이 높다.

우 전 수석의 출석이 지연된 것은 소환을 위한 사전 조사가 지연됐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 전 수석은 청와대 민정비서관 및 민정수석 재임 기간 중 최순실씨 등의 비리 행위 등에 대해 제대로 감찰예방하지 못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어둠****) 레이저눈빛 또 발사 해 줘용~~~ (세월호****) 오예~~~축제로구나!!! 우병우 딱 기다려!! (계절****) 우병우를 잡아야 현재 검찰도 변화의 시작점이 될 것 (트위****) 쉴 새 없이 몰아치는구나. 잘 한다 특검!!!등의 반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