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청순’ 여자친구가 유럽 최대 음악 시상식 'MTV 유럽 뮤직 어워드 2017'(MTV EMA 2017)에서 한국 대표로 선정됐다.

MTV EMA 측은 지난 13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MTV 유럽 뮤직 어워드 2017'의 '베스트 코리안 액트(Best Korean Act)' 부분에 걸그룹 여자친구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한국 대표에 해당하는 '베스트 코리안 액트'로 선정, 명실공히 K-팝 대표 걸그룹으로서 파워를 입증했다.

특히 여자친구는 국내 걸그룹 중 최초로 '베스트 코리안 액트'를 수상해 그 의미가 남다르다.

2013년에 신설된 '베스트 코리안 액트' 부분은 그간 엑소, 방탄소년단, B.A.P가 수상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베스트 코리아 액트'에 노미네이트 된 여자친구는 올해 후보에 함께 오른 하이라이트, 마마무, 세븐틴, 워너원을 제치고 첫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MTV 유럽 뮤직 어워드'는 유럽에서 가장 인기가 많았던 노래와 뮤직비디오를 선정하는 시상식으로 1994년 개최 이래 유럽 전역의 인기를 얻으며 24년간 세계적인 음악 축제로 사랑받고 있다.

올해는 지난 1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SSE 아레나에서 개최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