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 들어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작됐다.

하지만 직장인 10명 중 5명 이상은 주말 근무를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직장인 2004명을 대상으로 '주말근무 현황'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사결과 직장인의 53.9%가 '주말에도 근무를 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주말근무를 한다고 답한 1080명의 응답자 중 28.4%는 주말 근무가 필요한 업무 종사자였다.

25.4%는 업무량 때문에 주말에도 일을 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성직장인62.2%들이 여성직장인41.4%이 주말 근무를 한다고 답했다.

주말 근무를 많이 하는 직급은 부장·임원급이 68.3%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과장·차장급 57.2%과 사원급 54.0% 그리고 주임·대리급 48.6% 순이었다.

업직종 별로도 차이가 있었다.

서비스 업종의 경우 근무여건 상 주말에도 정기적으로 근무를 해야 하는 경우가 48.7%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건설업29.4%과 판매·유통업28.4% 그리고 의료·제약업26.0% 순이었다.

주말근무를 한 적이 있다고 응답한 직장인(1080명)중 월 평균 4회 이상 주말근무가 54.6%로 가장 많았다.

다음은 2회는 20.4% 순이었다.

비정기적으로 주말근무를 하는 경우는 월 평균 2회 46.3%로 가장 많았다.

1회는 27.3%를 차지했다.

뉴스팀 hodujang@segye.com사진=잡코리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