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지성(41)과 이보영(38) 부부가 둘째 아이를 가졌다고 15일 이보영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가 알렸다.

지성과 이보영은 2004년 SBS TV 드라마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에서 처음 만나 6년간 교제한 끝에 2013년 결혼, 2015년 첫 딸을 얻었다.

이보영은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방영된 tvN 마더에 출연했으며 지성은 현재 tvN 아는 와이프 주연을 맡아 맹활약하는 등 꾸준히 작품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 스타부부커플 이미지를 바탕으로 CF에 나란히 출연하기도 했다.

임신초기인 이보영은 경우 당분간 휴식기를 가질 예정이다.

박태훈 기자 buckbak@segye.com사진=에이스침대 C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