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원더걸스 출신 선예가 셋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2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기분 좋은 소식을 알려 드리고자 한다.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선예(본명 민선예)가 셋째 아이를 임신 했습니다.임신 중인 선예와 뱃속에 있는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로 내년 1월 출산 예정”이라고 밝혔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이어 “지난 8월 당사와 선예간의 계약 당시 이 같은 소식을 전하지 못했던 것은 선예와 뱃속에 있는 아이의 건강을 무엇보다 중요하게 생각했기 때문이다.이 점 너그러이 이해해 주셨으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선예는 지난 2013년 1월 5세 연상의 해외교포 제임스 박과 결혼,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선예의 남편과 두 딸, 가족 모두 내년 태어날 아이와의 만남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선예는 현재 내년 태어날 아이와의 만남을 위해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