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이 김은희 작가가 진행 사항에 대해 귀띔했다.

9일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열린 넷플렉스 'See What's Next:Asia' 행사가 열렸다.

이날 드라마 '킹덤'의 프레스 컨퍼런스가 진행됐다.

'킹덤'은 시즌 1이 공개되기 전, 작품성을 인정 받고 시즌2 제작을 확정했다.

김은희 작가는 이날 "시즌2 대본은 마무리 과정에 있다"고 진행 과정을 알렸다.

김은희 작가는 '킹덤'의 한국적인 느낌을 강조하며 "권력과 배고픔이 역병에 어떻게 작용했는지를 표현하고자 노력했다"는 말을 덧붙였다.

이어 “무대는 경상도 전반이 될 것”이라는 힌트를 남기기도 했다.

한편 2019년 공개되는 ‘킹덤’은 조선의 왕세자가 의문의 역병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나라 전체를 위협하는 잔혹한 진실을 밝혀내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총 6부작으로 넷플릭스에서 제작하는 첫 한국 드라마다.

장르물의 대가 김은희 작가가 극본을 집필했으며 주지훈 류승룡 배두나가 주연을 맡았다.

오는 1월 25일 공개. cccjjjaaa@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