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돈스파이크가 전후무후한 냉장고 재료를 공개했다.

16일 방영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출연해 자신의 냉장고를 공개했다.

돈스파이크의 냉장고는 완벽하게 정리되어 있는가 하면 트러플, 푸아그라, 캐비어까지 세계 3대 진미가 저장되어 있었다.

또한 돈스파이크는 각종 스테이크용 고기를 보관하고 있었고 그 안에는 스페인 청정 흑돼지 이베리코와 타조 고기까지 있었다.

타조 고기는 '냉장고를 부탁해' 사상 최초로 나온 재료여서 셰프들을 놀라게 했다.

레이먼 킴과 오세득 셰프는 각각 돈 스테이크, 타조가 조타 음식을 선보였다.

결과는 레이먼 킴의 승리. 이어 샘킴과 유현수 셰프가 각각 푸아그라를 이용한 돈코스, 옥돔과 캐비어를 넣은 파스타를 요리했다.

돈스파이크는 샘킴의 고기 요리에 손을 들어줬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