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SBS)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배우 한고은이 반전 매력을 뽐냈다.

1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그녀는 남편 신영수와의 달달한 일상을 공개, 촬영 중에도 스스럼없이 스킨십을 선보인 두 사람이 카메라에 잡히지 않는 곳을 찾던 중 이불 안으로 들어가 모두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두 사람은 이불 속에서 소리에 신경 쓰는 듯 보였지만 곧 과감한 스킨십을 선보여 이목을 끌었다.

이후 두 사람은 오토바이를 함께 타고 외출에 나섰고, 한고은은 남편 뒤에 자리해 남편의 가슴에 손을 위치하며 예상치 못한 터치를 해 모두를 당황케 했다.

그러나 스튜디오에서 자신들의 영상을 보던 그녀는 과감한 터치를 이제서야 발견한 듯 당황했고 모자이크를 요청하며 "손 좀 어떻게 해 줬으면"이라고 말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