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SBS)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불타는 청춘' 새로운 러브라인을 향한 대중의 관심이 뜨겁다.

1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구본승의 연락을 받고 밤낚시를 함께 떠나게 된 김부용은 동행할 멤버를 찾던 중 강경헌에게 연락, 잠결에 전화를 받은 그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시간이 너무 늦어 함께하기 어렵다는 그녀의 말에 아쉬움을 표하던 두 사람은 결국 함께할 멤버를 찾지 못한 채 밤낚시를 떠났다.

하지만 곧 강경헌에게 다시 전화가 왔고 그녀는 직접 데리러 가겠다는 두 사람의 말에 웃으며 "조금만 기다려"라고 대답, 애교 섞인 그녀의 목소리에 올라간 입꼬리를 숨기지 못하는 구본승의 모습이 이어져 웃음을 자아냈다.

프로그램에서 색다른 러브라인을 형성하고 있는 두 사람의 수줍은 모습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 프로그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