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TV조선 '연애의맛')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방송인 김종민과 기상캐스터 황미나가 핑크빛 기류를 흘리고 있다.

지난 23일 TV조선 '연애의맛'에서는 김종민과 황미나의 오붓한 하루가 공개, 두 사람의 진심을 확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종민은 황미나 하루를 보내던 중 저녁 식사 자리에서 어렵게 자신의 진심을 꺼내며 만남을 지속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이에 그녀는 환하게 웃으며 화답했고 김종민은 "심장이 터질뻔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사진을 찍자는 김종민의 권유에 그녀는 "그쪽으로 갈까요?"라며 적극적인 반응을 보여 이목을 모았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