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이 지난 주말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차기 은행장 후보자 선정 방법과 절차 등을 협의했다고 20일 밝혔습니다.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지난 2일 이광구 우리은행장의 사의 표명 이후 헤드헌터사를 통해 은행장 후보군을 물색하고, 전·현직 우리금융지주, 우리은행 부행장급 이상 임원 등 은행장 후보군 60여명 가량 검토해왔습니다.
임추위는 이 가운데 본인이 동의한 10명 이내의 후보자에 대해 평판조회를 진행하기로 하고, 평판조회 결과를 바탕으로 심층 논의를 거쳐 면접 대상자를 선정하기로 했습니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현재까지 면접 대상자 수는 정해지지 않았으며, 면접 진행은 프리젠테이션과 질의응답 형식으로 알려졌습니다.
은행장 후보자 면접은 1차, 2차로 실시될 예정이며 1차 면접일정은 이달 27일 전후 진행될 예정입니다.
우리은행장 최종 후보자로 내정되면 다음달 29일로 예정된 임시 주주총회를 통해 은행장으로 선임됩니다.
우리은행은 미국 증시 상장규정에 따라 임시주주총회일 3주 전인 12월 8일까지는 이사회에서 최종 후보자를 확정해야 합니다.
김종학기자 jhk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