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타이거즈 나지완 선수와 KBC 기상캐스터 양미희의 결혼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이들의 야구장 키스가 함께 화제가 되고 있다.
19일 기아타이거즈는 "외야수 나지완이 오는 12월 2일 광주 홀리데이인호텔 컨벤션홀에서 신부 양미희와 결혼한다"고 밝히며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는 야구장에서 로맨틱한 키스를 나누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나지완의 기아 타이거즈 유니폼에 맞춰 붉은 색 치마를 입은 양미희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양미희는 KBC 광주방송 기상 캐스터로, 두 사람은 2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나지완-양미희 커플은 결혼 후, 하와이로 7일간 신혼여행을 떠나온 뒤 광주광역시 수완지구에서 신혼 생활을 시작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