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과 컴투스가 해외 전역에서 양사 법인을 통합한다고 7일 밝혔습니다.
이번 통합은 유럽, 동남아에 이어 미국 등 해외 전역에서 시너지를 효과를 발휘하겠다는 취지입니다.
양사는 최근 모바일게임 메이저 시장인 미국의 지사 통합 작업에 돌입해‘게임빌-컴투스 미국(가칭)'을 출범시켰습니다.
게임빌은 국내 모바일게임사 최초로 미국 현지 법인을 설립했고,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를 통해 북미 마케팅 전략을 실행한 바 있어, 효율적인 해외 인프라 구축이 가능할 거라는 설명입니다.
양사는 유럽, 동남아, 미국에 이어 일본, 중국, 대만 지사도 현지 상황에 맞춰 통합을 진행할 계획으로, 해외 전역에서 공동 마케팅 등을 펼칠 방침입니다.

정재홍기자 jhjeong@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