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와 최정원이 '발칙한 동거'에서 핑크빛 만남을 가졌다.
15일 방송된 MBC 예능 '빈방있음-발칙한 동거'에서는 김승수와 최정원이 동거인으로 만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최정원은 김승수가 만들어준 소시지를 맛보며 "맛있다, 내일 브런치에 넣어달라"고 말해 김승수를 당황시켰다.
김승수는 알뜰살뜰 장바구니 챙기면서, 최정원이 요구한 사항들을 하나둘씩 되새겼다.
이에 최정원은 김승수를 향해 "배려남이다"면서 "오빠랑 결혼할 여자 좋겠다"는 말로 핑크빛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