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왼쪽)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7박 8일간의 인도네시아·베트남·필리핀 등 동남아 3개국 순방을 마치고 15일 오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해 전용기에서 내리며 손인사를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