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는 지난달 27일 서울 중구 필동에 위치한 CJ인재원에서 ‘제1기 임상영양 사내인증과정’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번 ‘임상영양 사내인증과정’은 동종업계 최초로 대한영양사협회 연계 프로그램으로 기획됐다.

당뇨, 연하곤란, 간질환 등 주요 질환에 대한 기본 임상지식 교육을 통해 대형병원에서 근무 중인 현장 영양사의 실무 능력을 향상시키고자 마련됐다.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한 20여명의 영양사는 주로 3~4년 경력의 선임 영양사로 구성됐다.

이들은 지난 9월15일 진행된 오리엔테이션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6주간의 교육 과정을 거쳤다.

CJ프레시웨이는 교육의 전문성을 확보하고자 서울대병원, 강남세브란스 병원 등 국내 주요 종합 병원에 몸담고 있는 전문 교수 및 영양팀장 들을 강사진으로 구성했다.

특히 교육 프로그램은 연하곤란식, 간질환식 등 주요 질환에 관한 치료식 강의와 더불어 구성원간 자유토론 등 주도적 학습 위주로 구성돼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병원급식 사업은 환자의 질환이나 섭취 방식에 따라 전혀 다른 식단과 서비스 수준이 요구된다.오피스 시설이나 산업체 급식 점포와는 접근 방식이 다르다"며 "앞으로도 사내 임상영양 전문가 양성을 이어감으로써 업계 최고 수준의 병원급식 운영 역량을 한 차원 더 끌어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