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김다예가 ‘단발병 유발자’로 등극했다.

최근 웹드라마 <오늘도 형제는 평화롭다> 부터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까지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는 김다예가 눈에 띄는 다양한 단발머리 스타일로 눈길을 모으고 있는 것.

15일 sidusHQ 트위터에 “당장 미용실에 가서 단발로 자르고 싶게 만드는 이분 최소 단발병유발자! 매일매일 이렇게 예뻐도 되나요? 오늘도 인형 미모 뿜뿜! 리즈 갱신중인 김다예의 사진을 공개합니다!”라는 멘트와 함께 사진이 업데이트 됐다.

공개된 사진 속 김다예는 일상 생활 속 셀카 뿐 아니라, 드라마 촬영장과 광고, 매거진 촬영현장에서 큰 눈망울과 시원한 이목구비의 인형미모에 다양한 단발 머리 스타일을 소화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처피뱅 스타일의 뽀글단발부터 하트 앞머리로 포인트를 준 귀여운 스타일도 완벽 소화하는가 하면, 손을 턱에 괸 채 상큼한 미소를 지으며 여성스러운 매력을 과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교복을 입은 청순한 스타일과 제복을 입은 섹시한 스타일까지
극과 극의 분위기를 연출하는 등 다양한 매력을 어필하며 여심까지 흔드는 단발의 끝판왕다운 모습을 보여주기도.

이렇게 다양한 단발 스타일을 완벽소화하며 ‘단발병 유발자’로 등극한 김다예는 최근 SBS <의문의 일승> 출연을 확정, 윤균상을 만나 모태솔로 인생 첫사랑에 빠지는 ‘차은비’역을 맡아 상큼 발랄한 외모에 씩씩하고 억척스러운 말괄량이인 ‘윤균상 덕후’로 변신 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