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천호진이 드라마의 중심을 든든히 지켜주고 있다.

매회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주말극의 강자로 우뚝 선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서태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천호진이 묵직한 연기력으로 안방극장을 따뜻하게 물들이고 있다.

천호진은 나오는 장면마다 심금을 울리는 연기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딸 서지안 (신혜선 분), 서지수 (서은수 분)와 있을 때는 절절함이 그대로 느껴지는 눈빛과 표정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그때 그때 상황에 맞는 감정선을 극에 자연스럽게 녹여내며 연기베테랑의 내공을 톡톡히 보여주고 있다.

한편, ‘황금빛 내 인생’에서 천호진은 자식들을 위해서라면 어떤 일이든 마다하지 않고 살아가는 우리 시대의 평범한 아버지의 모습을 대변하듯 완벽한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어 그가 앞으로 보여줄 수많은 모습들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매주 토, 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