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선우혁 역으로 열연 중인 이태환이 신혜선을 향한 애틋한 눈빛 연기로 ‘맴찢 엔딩’을 장식하며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지난 방송에서 선우혁(이태환)이 행방불명 됐던 서지안(신혜선)을 찾아냈다. 필요한 재료를 사기 위해 서지수(서은수)와 바닷가로 떠났던 혁은 지안과 비슷한 사람을 발견했다.

지안의 일이라면 어떤 상황에서든지 흑기사 역할을 자처했고, 누구보다 그녀를 걱정했던 혁이 지안을 단번에 알아보고 찾아낸 장면은 애잔함을 자극하며 여심을 흔들기에 충분했던 대목.

여기에 이태환의 촉촉한 멜로 눈빛과 애틋한 감정 연기가 극의 몰입도를 배가시키며 선우혁 캐릭터의 진가를 발휘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 역시 “이태환 눈빛이 완성한 엔딩이었다! ‘눈빛 장인’ 인정”, “순간 이태환 아련한 눈빛에 빠져들었다”, “이태환 멜로 연기에 물 올랐다”, “이태환 여심 훔치는 심스틸러다”, “이태환 같은 로망남사친 어디있나요”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고, 각종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와 뉴스 토픽 상위권에 연달아 올랐다.

한편, 로망남사친부터 새로운 눈빛 장인까지 주말 안방극장을 사로잡은 이태환의 모습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되는 ‘황금빛 내 인생’에서 만나볼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