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겨울 정의당 제주도당 대의원이 페이스북에 올린 글이 논란을 낳고 있다.

김 대의원은 지난 12일 페이스북에 "그놈의 대중 대중, 대중 타령 좀 그만 해라. 이미 죽은 대중을 어디서 찾나"라는 글을 올렸다.

누리꾼들은 이에 비판하는 댓글을 올렸고 김 대의원은 "김대중 욕했다고 링크 걸렸나보네 귀찮다", "김대중이 신이라도 되나 보네 신성모독으로 종교재판이라도 넣든가", "이미 뒤진 박정희를 어디서 찾나"라는 글을 게시하며 대응했다.

논란이 잇따르자 김 대의원은 다음날 오후 해당 게시물을 모두 삭제했다.

해당 게시물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져 비난을 받고 있다.

누리꾼들은 "무식한 사람이 신념을 가지니 무섭다", "저런 수준이 대의원이라니", "개념이 있을까" 등 댓글을 남기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