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조달청장에 박춘섭(57) 기획재정부 예산실장, 병무청장에 국군기무사령부 출신 기찬수(63) 대명에너지 대표이사 등 총 8명의 차관급 인선을 추가 단행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이 같은 차관급 인선 내용을 발표했다.

농촌진흥청장엔 라승용(60) 전북대 원예학과 석좌교수, 산림청장엔 김재현(52) 건국대 산림조경학과 교수, 기상청장엔 남재철(58) 기상청 차장을 임명했다.

또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엔 오동호(55) 인사혁신처 소청심사위원회 상임위원, 국립외교원장엔 조병제(61) 전 외교부 주말레이시아대한민국대사관 특명전권대사, 국립중앙박물관장엔 배기동(65) 한양대 문화인류학과 석학교수를 인선했다.

충북 단양 출신의 박춘섭 조달청장은 행시 31회 출신이다.

대전고와 서울대 무역학과를 졸업한뒤 영국 맨체스터대에서 경제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기획재정부 대변인과 경제예산심의관, 예산총괄심의관, 예산실장을 두루 거쳤다.

기찬수 병무청장은 경남 김해 출신으로 진영농고와 3사관학교 13기, 성균관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에서 행정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기무사 1처장과 참모장, 육군수도군단 부군단장을 지냈다.

전북 김제 출신의 라승용 농진청장은 김제농공고, 방통대 농학과를 나와 고려대 농학 석사, 원예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농진청 연구정책국장과 국립농업과학원 원장, 농진청 차장을 역임했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전남 담양 출신으로 광주진흥고와 서울대 임학과를 졸업한뒤 서울대 농학 석사 및 일본 쓰쿠바대 농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희망제작소 부소장, 희망서울 정책자문위원회 경제일자리분과위원장, 생명의숲 국민운동 운영위원장을 역임했다.

경북 안동 출신의 남재철 기상청장은 안동고와 서울대 농학과를 졸업, 서울대 기상학 석사와 대기과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기상청 기상산업정보화국장, 국립기상과학원장, 수도권기상청장 등을 지냈다.

오동호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은 경남 산청이 고향이며 행시 28회로 진주고와 경희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뒤 서울대 정책학 석사 및 성균관대 행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노무현정부 대통령비서실 정책실장 보좌관과 전 정부 대통령 소속 지방자치발전위원회 지방자치발전기획단장, 행정안전부 지역발전정책국장, 울산시 행정부시장 등을 맡았다.

경북 영천이 고향인 조병제 국립외교원장은 외무고시 15회 출신으로 대륜고와 서울대 외교학과를 나와 영국 석세스대에서 국제정치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외교통상부 북미국장, 대변인, 한미안보협력 담당대사 등을 지냈고, 문 대통령의 대선후보 시절 외교자문그룹인 '국민아그레망'에서 간사로 활동했다.

배기동 국립중앙박물관장은 부산 출신으로 경남고, 서울대 고고인류학과를 졸업해 서울대 고고학 석사 및 미국 캘리포니아대 인류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사단법인 한국박물관협회장, 문화재청 한국전통문화학교 총장을 역임했고 현재 국립박물관문화재단 이사장으로 재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