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강호동이 ‘수상한 가수’로 첫 인사를 건넸다.

지난 14일(금) 첫 방송된 tvN ‘수상한 가수’는 무대 위 인기 스타가 무대 뒤 숨은 실력자의 복제 가수로 빙의해 치열한 대결을 펼치는 기상천외한 음악 버라이어티로, 첫 회부터 쾌조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금요일 저녁의 새 예능 프로그램으로서 강렬한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강호동은 방송 전부터 ‘수상한 가수’로 정규 음악 예능 프로그램의 첫 MC를 맡았다는 점에서 큰 화제를 모았으며, 첫 방송 이후에는 편안하고 유쾌한 진행으로 프로그램의 중심 역할을 톡톡히 해 내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특히 강호동은 방송 내내 MC로서 자신이 돋보이기 보다는 무대 뒤의 숨은 실력자들, 그리고 무대 위의 복제 스타들이 더욱 눈에 띌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눈길을 끌었다.

복제 가수로 빙의한 스타들이 무대 위에서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한 걸음 뒤로 물러나있거나, 무대 뒤의 숨은 실력자들이 정체를 드러냈을 때에는 그들의 사연에 귀 기울이고 깊은 공감을 표하기도 하며 이들의 이야기가 더욱 빛날 수 있도록 세심한 배려를 선보인 것.이에 더해 수상한 판정단과는 현장의 분위기를 끌어 올릴 수 있도록 유쾌한 멘트를 주고 받고, 트레이드마크인 커다란 목소리로는 수 많은 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거나, 결과 발표의 순간에 모두를 들었다 놨다 해 긴장감을 높이는 등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이끄는 모습으로 능수능란한 완급조절이란 무엇인지 제대로 보여주며 MC 강호동의 진가를 선보이기도 했다.

‘아는 형님’, ‘한끼줍쇼’, ‘신서유기’, ‘섬총사’, 그리고 ‘수상한 가수’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각기 다른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강호동이기에, 이제 막 첫 선을 보인 ‘수상한 가수’를 통해 음악 예능 MC로서 전할 따뜻하고 유쾌한 이야기에 더욱 많은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강호동이 출연하는 tvN ‘수상한 가수’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2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