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광이 자녀 계획을 밝혔다.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추자현과 우효광의 신혼 생활이 그려졌다.

이날 아침 식사를 끝낸 두 사람은 '결혼계약서'를 썼다.

우효광은 원하는 것을 써라는 추자현의 말에 "빨리 아기 낳아야지. 아기 빨리 낳고 싶다.2,3명 낳고 싶다"고 자녀 계획을 밝혀 눈길을 모았다.

이에 추자현은 "가끔 내 나이를 잊어버리는 것 같다.그래서 철딱서니가 없다"면서도 부끄러워했다.

한편 이날 결혼계약서 조항을 쓰며 묘한 신경전이 흘렀으며, 추자현이 '갑'이었고 우효광은 '을'이었다.

이에 우효광은 용돈 인상을 요구했고 이에 추자현의 언성이 높아졌으나 추자현의 요구를 모두 받아들였고 패널들은 "착한 사람이다"라고 감탄해 눈길을 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