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2'의 김영철이 가상 아내 송은이를 위한 요리에 도전한다.

18일 오후 방송예정인 JTBC 예능 프로그램 '님과 함께2-최고의 사랑'에서는 송은이와 김영철이 처음으로 함께 주말을 보내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김영철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송은이를 위해 맛있는 요리를 해주고 싶다"며 주방으로 향했다.

이에 송은이는 "도와주지 않아도 되냐"고 물었고, 김영철은 "손에 물 한 방울 안 묻히게 해줄게"라고 답해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하지만 큰소리를 쳤던 것과는 달리 김영철은 요리를 하는 내내 긴장한 티를 내며 우왕좌왕 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