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아는 형님' 팬 면모를 보여준다.

소녀시대는 12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되는 종합 편성 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소녀시대는 등장부터 '아는 형님' 멤버들의 기선을 제압하며 데뷔 후 10년간 쌓아 온 예능 내공을 자랑했다.

소녀시대는 이날 10여 년간 멤버들과 겪은 수많은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김희철은 "태연이 '아는 형님' 광팬"이라며 증인을 자처했다.

그는 '아는 형님' 방송 후에는 태연이 모니터링 문자까지 보내준다는 일화를 공개하며 문자 내용까지 상세히 밝혔다.

그런데 과장된 티가 나 멤버들은 물론 소녀시대 멤버들의 비난을 받았다.

태연은 녹화 가운데 '아는 형님' 멤버들의 애창곡인 이용의 '사랑과 행복 그리고 이별'을 따라 불러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아는 형님'을 보면서 알게 된 노래라고 밝히며 팬임을 입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