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검다리 연휴 둘째 날이자 일요일인 오늘(13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이날 동해 북부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서울과 경기 서부, 강원 영서에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아침 최저 기온은 19~25도, 낮 최고기온은 26~32도로 전국 주요 도시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1도, 강릉 27도, 대전 29도, 대구 28도, 부산 29도, 광주 30도, 제주 30도로 대부분 30도를 웃돌겠다.

제주도는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5~20㎜가량 빗방울이 밤부터 떨어질 전망이다.

강원 산지와 일부 내륙에는 오전까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서해상과 남해상에 천둥과 번개가 칠 것으로 예상된다.

서해상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