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마돈나는 트로트 가수 김연자로 밝혀졌다.

13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김연자는 2연승에 도전하는 영희와 맞서 열전을 벌였으나 결국 가면을 벗었다.

이날 마돈나 복면을 하고 나온 김연자는 마야의 '진달래꽃'과 정훈희의 ‘꽃밭에서’를 열창, 3라운드까지 진출했으나 아깝게 가왕에 패했다.

이날 ‘복면가왕’ 패널들은 김연자의 가창력에 감탄하며 방송에 출연해 준 것만 해도 역사적인 일이라고 추켜세웠다.

김연자는 최근 신곡 ‘아모르타피’로 제2의 전성기를 누리며 세대구분없이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