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배우 이엘리야가 박서준과의 키스신 비화를 공개한다.

24일(오늘)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는 여름방학특집 ‘스타골든벨’로 꾸며진다.

김연자, 이엘리야, 선미, 샤이니 태민,엑소 카이,여자친구 예린, 구구단 미나, 사무엘이 출연해 ‘꿀잼 골든벨’을 울릴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엘리야는 최근 종영한 인기드라마 ‘쌈, 마이웨이’ 속 파격 키스신의 뒷이야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엘리야는 극중 박서준과 농도 짙은 키스신을 연출하며 세간에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이날 이엘리야는 해당 키스신에 대해 "합을 맞춰 최선을 다했다"며 상상력을 자극하는 말로 운을 떼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또한 이엘리야는 "NG가 많이 났다"고 털어놔 현장 모든 여성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에 현장 곳곳에서는 "원래 뽀뽀였는데 키스로 바뀌었다더라" "누가 먼저 적극적으로 한 거냐"며 사심이 충만한 질문들이 쏟아져 폭소를 유발했다.

이엘리야는 "원래 대본에 키스를 한다고 써있었다"고 순전히 연기에 집중한 결과였음을 주장했다.

그러나 연기 선배 박준규는 "원래 대본에는 키스의 수위가 적혀있다.진한 키스씬에는 ‘진하게 한다’ ‘깊이 한다’ ‘오래 한다’ 등 자세히 써있다"고 증언해 이엘리야의 주장을 한방에 뒤집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이엘리야는 ‘연예인 5명 이상에게 대시를 받아본 적이 있냐’는 질문에 쿨하게 "있다"고 대답하는 등 ‘쥐약 같은 여자’라는 별명에 걸맞게 치명적인 매력을 뽐냈다는 후문. 이엘리야의 솔직한 토크가 귀를 사로잡을 ‘해투3’ 여름방학특집 ‘스타골든벨’은 오늘(24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