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두와 채수빈의 다정한 모습이 공개됐다.

23일 김기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채수빈과 함께한 사진을 올렸다.

이어 "우리 첫 촬영 때"라고 설명을 덧붙였다.

사진 속 김기두는 이마에 머리띠를 두르고 특유의 톡톡 튀는 유쾌함이 가득한 모습. 그의 옆에는 작은 얼굴이 돋보이는 채수빈이 상큼한 표정과 손 하트로 다정한 투샷을 완성시켰다.

두 사람은 KBS2 금토드라마 ‘최강 배달꾼’에 출연 중이다.

극 중 김기두(백공기 역)는 채수빈(이단아 역) 앞에 당당하고 호기롭게 나서지만 매번 굴욕 당하는 모습으로 은근한 케미를 유발해 극에 쏠쏠한 재미를 불어 넣고 있다.

'최강배달꾼'은 매주 금토 밤 11시에 방송된다.

한누리 인턴기자 han62@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