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변혁의 사랑’이 첫 방송 일자를 확정했다.‘명불허전’ 후속으로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변혁의 사랑’이 오는 10월 14일 오후 9시 첫 방송으로 편성을 확정지은 것. ‘변혁의 사랑’은 백수로 신분 하락한 재벌3세 변혁과 고스펙의 생계형 아르바이트족 백준 그리고 금수저를 꿈꾸는 엘리트 제훈 등 세 청춘들의 코믹극이다.‘변혁의 사랑’은 캐스팅을 최종 마무리하는 대로 촬영에 돌입한다.

최시원과 강소라가 각각 변혁과 백준 역에 캐스팅됐다.

최시원과 강소라의 캐스팅 소식이 알려지자마자 기대감을 높였다.

tvN 측은 "토일 드라마는 가족 동반 시청층이 많아 보다 많은 시청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드라마를 편성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변혁의 사랑’이 ‘명불허전’에 이어 전 세대를 아우르는 웃음과 감동을 전할 작품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시청자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변혁의 사랑’은 큰 사랑을 받은 ‘또 오해영’의 송현욱 PD와 ‘욱씨남정기’를 통해 필력을 인정받은 주현 작가가 의기투합해 다시 한 번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극하는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jkim@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