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배우 유연석이 키스신을 잘 찍을 수 있는 꿀팁을 공개했다.

유연석은 연예계 소문난 ‘키스장인’으로 유명하다.

그도 "수식어가 많지만 ‘키스장인’ 애칭이 마음에 든다"고 언급했다.

이어 "너무 감정 이입해서 키스하면 화면에 잘 나오지 않더라. 액션신처럼 합을 짜서 하면 예쁘게 잡히는 것 같다"며 "이쪽 고개로 한번, 저쪽으로 한번. 큰 틀을 짜놓으면 잘 찍히더라"고 꿀팁을 공개했다.

특히 유연석은 서현진과의 키스신을 앞두고 촬영장에 와인을 사 갔다고 밝혀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그는 "저만의 노하우인데 와인 한 병을 가지고 간다.상대 배우랑 한 잔 정도 나눠 마신다"며 "서현진과 찍을 때도 어색함을 풀려고 와인을 가지고 갔다"고 말했다.

유재석은 서현진의 반응에 대해 물었고, 유연석은 "황당해하더라. 그런데 얘기하면서 분위기가 달달하게 바뀌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영화 '은밀한 유혹' 윤재구 감독도 유연석의 키스신에 대해 "유연석이 긴장을 해서 그런지 준비돼 있던 와인 한 병을 다 마셔버렸다.그랬더니 키스신을 한 방에 찍더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