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남자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25~29일과 내달 2∼6일까지 2회에 거쳐 일본 산토리 썬버즈팀, 도요타 합성팀과 합동 훈련을 실시한다.

현대캐피탈은 2013년부터 천안 복합베이스캠프 캐슬 오브 스카이워커스에 일본, 중국, 미국 등 해외 유수의 배구팀을 초청해 다양한 스타일의 플레이를 하는 배구팀과의 훈련을 통해 전력향상 및 기량 극대화의 일환으로 합동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에 초청한 두 팀은 일본 V리그에서 상위권에 속한 팀으로 도요타 합성은 15-16시즌 창단 56년만에 첫 우승을 기록하고 16-17시즌 준우승을 기록하는 등 일본 배구리그에서 새로운 명문구단으로 급부상하는 팀이다.

산토리 썬버즈팀은 항상 4강에 빠져 본적이 없는 팀으로 이번 시즌 일본 배구의 레전드 아기노 마사지 감독이 부임해 새로운 팀 플레이를 선보일 예정이다.

선수단은 산토리 썬버드팀과 26∼27일(15:00), 도요타 합성팀과는 3∼4일(15:00) 천안 캐슬오브 스카이워커스에서 연습경기를 진행하며 일반 배구 팬들에게 오픈 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