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근영이 12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파격적인 시스루룩을 선보였다.

배우 문근영 이날 파격적인 시스루룩으로 취재진의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드레스 대신 매니시한 수트 패션을 선택한 문근영은 블랙 시스루 톱 아래로 속옷 라인을 은근히 드러내 취재진의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