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윤아(왼쪽)와 장동건이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