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화학이 GS 칼텍스 여수공장에 이어 인력을 채용할 때 여수 시민에게 가점을 주기로 했다.

주철현 여수시장과 이광록 남해화학 사장은 23일여수시청에서 ‘남해화학 인력채용 시 여수시민 가점제 적용 업무협약식’을 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협약에 따라 남해화학은 인력 채용 때 여수 시민에 가점을 주기로 하고 합리적 수준의 가점제도를 수립해 운영할 계획이다.

직원들이 여수시에 주소를 두고 안정적으로 근무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여수시는 기업 홍보와 함께 산단 내 도로·하천·교통시설 등 기반시설에 대한 개선·정비 사업을 지원할 방침이다.

여수시는 지난달 26일 GS칼텍스와 첫 여수 시민 채용 가점제 협약을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