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국가정보원 정치 공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24일 전직 간부 2명을 추가로 조사한다.

서울중앙지검 국정원 수사팀은 이날 오전 박모 전 국익정보국장, 김모 전 심리전단장을 소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