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대구미래대학교와 함께하는 힐링체험 캠프"지역사회에 기여
대구미래대학교(총장 이예숙)가 지난 26일 본교 강당 및 동물매개치료센터 일원에서 경산지역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족 50여명을 초청해 예술심리치료 및 동물매개재활치료 등의 다양한 심리재활치료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호응을 얻었다.

이날 미술심리재활과 등 총 6개 학과 30여명의 교수 및 학생으로 구성된 재능기부 봉사자들은 초청된 다문화 가족들에게 △미술심리재활과 : 색채심리이용 성격유형 검사 △음악심리재활과 : 힐링음악회 △원예디자인과 : 색 모래 식물심기 △차문화심리테라피과 : 다도체험 △동물매개재활과 : 치료견을 활용한 심리치료 △특수직업재활과 : 도자기체험 등 각 학과의 특성을 살린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펼쳤다.

대구미래대학교 이예숙 총장은“다문화사회에 대한 부정적 인식해소, 삶의 질 향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이번 체험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며“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사회적 소외계층을 위해 프로그램을 지속 발전시켜 나가겠다.

”라고 말했다.

한편 대구미래대학교는 전국유일의 장애인.동물.재활 특성화 대학으로 복지시대를 이끌어갈 힐링테라피산업 인재를 양성하며, 특히 재학생들의 인성과 현장적응능력을 높이고, 전문성과 실용성을 함양하기 위해 지역사회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조로 사회적 약자를 위한 지속적인 재능기부 형태의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