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자리 창출 및 고용안정 우수 7개 기업 선정, 행정.재정적 인센티브 제공 * 인증서 및 현판 교부, 고용환경개선자금 2천만 원 지원, 도 지원사업 우대 등
강원도(도지사 최문순)는 지난 20일 본관2층 소회의실에서 강원도 일자리 우수기업 인증 심의위원회를 열어 최근 1년간 일자리 창출 실적과 고용안정 등이 우수한 7개 기업을 “2017 일자리 우수기업”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일자리 우수기업 인증제는 고용 증대에 기여한 기업을 발굴·지원해 민간부문의 일자리 창출을 장려하고, 지역사회 전반으로 일자리 창출 분위기를 확산시키기 위해 지난 2015년 조례를 제정한 이후금년에 처음 시행한 시책이다.

금년에는 총 26개의 기업이 인증을 신청하였으며 최근 1년간 고용증가율이 5% 이상이면서 고용증가 인원이 3~5명 이상인 기업을 대상으로 일자리 창출(50점), 고용 안정(30점), 기업 경영(20점)의 기본점수와 가.감점 등 4개 분야 15개 세부항목을 기준으로 평가하였다.

특히, 일자리 창출은 물론 정규직 전환, 직원 복리후생 및 일.가정 양립 등의 고용안정 분야와 사회공헌, 취약계층 배려 등 가(감)점 항목을 통하여 근로자는 물론 지역사회에 기여도가 큰 親근로자.親가정.親사회적 기업이 선정될 수 있도록 세분화하여 평가하였다.

이번에 일자리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에는 기업별로 2천만 원의 고용환경개선 자금이 지원될 예정이며 이와는 별개로 인증 기간인 2년동안 청.장년 일자리 보조금 지원, 강원도형 일자리공제,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 등 도에서 추진하는 시책사업 선정 시 우대할 계획이며 지방세 세무조사 3년 면제 등의 혜택도 함께 주어진다.

인증서 수여식은 11월말 일자리 우수기업 대표들을 초청하여 개최할 예정이며 이날 수여식에서는 도지사 명의의 인증서 및 현판을 교부할 예정이다.

양민석 경제진흥국장은 “일자리 우수기업 인증제는 열악한 경영 여건에서도 일자리 창출과 고용안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기업에 인센티브를 부여하는 시책”이라며 “내년에는 더 많은 예산을 확보하여 고용환경개선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전폭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