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스타' 출신 가수 연습생 방예담(맨 아래 사진 가운데)이 오랜만에 모습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Mnet '스트레이 키즈'에서는 기획사인 YG엔터테인먼트와 JYP엔터테인먼트의 배틀 미션이 펼쳐진 가운데 YG 연습생 방예담이 등장했다.

박진영 JYP 대표(맨 아래 사진 오른쪽)와 '스트레이 키즈' 연습생들은 YG 사옥으로 가서 YG 연습생과 인사하면서 방예담을 못 알아보고 뒤늦게 "내가 몰라봐서 서운했겠다"고 말했다.

2013년 K팝스타 시즌2 이후 4년 만에 등장한 방예담은 션 멘데스의 'There's Nothing Holdin' Me Back'을 불러 환호를 끌어냈다.

박진영은 "역시 방예담은 방예담이다"라고 극찬했다.

방예담은 2013년 4월 종영한 SBS 'K팝스타 시즌2'에 출연해 당시 12세의 어린 나이에 준우승을 차지했다.

그후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이 된 방예담은 학업 역시 소홀히 하지 않고 있다는 후문이다.

양현석은 "방예담은 공부를 또 되게 잘한다"며 "전교 1등을 한다는 소리가 있다"고 자랑스러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