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멤버 설현이 후배 밴드 허니스트를 응원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설현과 허니스트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22일 정오 허니스트 SNS를 통해 ‘편지 읽어주는 여자, 설현(AOA) VER’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행운의 편지를 받아 낭독하는 AOA 설현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설현은 차분한 목소리로 ‘이 편지는 세상 모든 이들에게 달달한 감성이 널리 퍼지기를 소망하는 허니스트가 시작했다’라는 문구로 시작해, ‘그는 곧 연애하지 못한다고 사람들에게 놀림을 당하게 되었습니다 / 이 편지를 받은 사람은 연애의 행운이 깃들게 될 것입니다’ 등 문장에 맞는 표정을 지으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끌었다.

설현 외에도 씨엔블루 정용화, 배우 정해인 그리고 십센치(10cm) 권정열 등이 허니스트의 새 싱글 ‘연애하고싶은데요’를 위해 직접 응원에 나서 훈훈함을 자아낸다. 행운의 편지의 실물 혹은 이미지 캡처를 #허니스트 #연애하고싶은데요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연애의 행운이 깃들 수 있는 상품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허니스트의 신곡 ‘연애하고싶은데요’는 짝사랑의 풋풋함을 어쿠스틱 기타의 따뜻한 선율에 녹여낸 곡이다. 보컬 김철민이 작사?작곡에 참여해 짝사랑하는 여자에게 설레는 마음을 재미있고 솔직하게 풀어내 듣는 이의 공감을 자아내며 설렘을 유발하는 허니스트만의 밴드 색을 확고히 할 예정이다.

한편, 허니스트의 두 번째 싱글 ‘연애하고싶은데요’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는 22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