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강민영 기자] 우리은행은 (주)GS리테일, ㈜노틸러스효성과 제휴해 28일부터 GS25 편의점에서‘우리은행 ATM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현금자동 입출금기의 사용 편의를 제공하고 이용 수수료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오는 28일부터 GS25 편의점 중 ㈜노틸러스효성이 운영하는 현금자동 입출금기(ATM, Automated Teller Machine), 현급지급기(CD, Cash Dispenser)에서‘우리은행 ATM 서비스’를 제공한다.

GS25에서 ㈜노틸러스효성 ATM를 이용해 현금 인출과 이체를 할 경우, 우리은행지점에 설치된 ATM과 동일한 이용수수료가 적용된다.

GS25에서 은행 영업시간(08:30~18:00) 중에 인출할 경우, 현재 1,000~1,100원인 수수료가 전액 면제되며, 영업시간 외는 1,200~1,300원인 수수료가 250~500원으로 적용된다.

또 다른 금융기관으로 이체할 경우 현재 900~1,600원에서 500~1,000원으로 인하되며, 우리은행간 이체는 은행과 동일하게 면제된다.

우리은행 ATM 서비스는 전국 약 7000여개의 GS25에서 24시간 이용가능하고, 우리은행 거래 고객 중 은행ATM 이용 수수료를 우대를 받는 고객은 GS25의 ATM을 이용할 경우에도 동일하게 우대 적용 받는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영업점이 없거나 ATM이 없는 금융소외지역 고객들이 인출과 이체 서비스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GS25, 노틸러스효성과 제휴해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2019년도까지 이용가능 편의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위비꿀머니지급, 바이오인증 출금서비스 등 가능 업무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mykang@sportsworldi.com 우리은행은 28일부터 GS25 편의점에서‘우리은행 ATM 서비스’를 제공한다.